금융/증시

주간 BEST 뉴스


세환그룹, 사업지주회사 전환… 투자유치 추진

한국소상공인티비
조회수 951


세환그룹 로고(CI)

세환그룹 로고(CI) 



[한국비즈TV]  세환그룹(대표이사 정현)은 사업지주회사 전환을 위해 프리 A(Pre-A) 투자유치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세환그룹은 산업통상자원부 등록 지능형전력망사업자로, 감축 가능한 전력에 대한 전력거래를 통해 수익을 공유하고 있는 전력수요관리사업을 중심으로 하는 에너지부문, 기업회생전문가 자격증을 보유한 전문인력을 중심으로 하는 컨설팅부문, 자체 유통브랜드 세환몰을 통한 B2B 서비스를 제공하는 상사부문을 가지고 있다.

세환그룹의 최고운영책임을 맡고 있는 정만채 사장은 “창립 10주년이 되는 2025년에 지난 10년의 성과를 공유하면서 단계적으로 컨설팅 부문을 제외한 각 사업부문을 물적분할해 자회사로 독립시키고, 세환그룹은 사업지주회사로서 투자자와 관계회사들의 성장을 전문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전문인력과 조직으로 진화하고자 한다”고 사업지주회사 전환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정만채 사장은 “세환그룹의 기업이념에 공감해 준 엔젤투자자분들과 함께 기존 시드머니 투자가 완료된 상태로, 이번 프리 A(Pre-A) 투자유치를 통해 컨설팅부문을 제외한 각 사업부문을 단계적으로 독립화해 사업을 고도화하고 전문성을 강화할 계획”이라며 “프리 A(Pre-A) 투자를 진행한 후 2024년부터 각 사업부문의 특성에 맞는 전문경영인을 독립법인의 대표이사로 선임해 역량을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각 부문의 독립 과정에서 필요한 경우 동종·유관업종 인수합병(M&A)을 함께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세환그룹은 사업지주회사 전환과 함께 신사업으로 무역업과 농업에도 드라이브를 걸고 있다. 신규 사업으로 추진하는 무역업을 위해 세환그룹 최고운영책임자(COO)인 정만채 사장이 5월 19일 시장조사를 위해 필리핀을 시작으로 연내 미국과 유럽 국가를 방문할 계획이며, 농업분야는 경기도 양주시와 남양주시를 후보 지역으로 두고 구체적인 사업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세환그룹은 5월 26일부터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잠재적 투자자들의 투자 의향을 접수하며, 적극적인 소통에 나설 계획이다.

세환그룹 소개

세환그룹은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동시에 재무적 수익 창출이 가능한 소셜임팩트비즈니스 및 사회·기술혁신에 대한 연구와 에너지, 컨설팅, 상사 부문을 사업분야로 가지고 있는 사업지주회사다. 컨설팅부문은 기업회생전문가들을 중심으로 국내 약 200여개 기업에 대한 기업회생전략 및 경영전략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에너지부문은 산업통상자원부 등록 지능형전력망사업자로서 국내 전력사용자들의 감축 가능한 전력량을 활용해 전력거래를 통한 수익을 공유하는 전력수요관리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국가 에너지 정책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상사부문은 국내외 생산자와 소비자를 연결하는 유통과 무역을 병행하고 있다. 세환그룹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와 최신 뉴스는 공식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한국비즈TV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서비스명 : 한국소상공인TV l 상호 : 비즈홀딩스 l 주소 : 부산 부산진구 범일로 146-1 진메디칼 빌딩 9층
대표전화 : 1577-4154 l 대표메일 : admin@kbsc1.coml 사업자등록번호 : 652-17-00871
Copyright ⓒ2021 한국소상공인TV All rights reserved